‘꿈의숲 아이파크’, 최고 130.54대1로 전 주택형 1순위 마감

 
 
기사공유
‘꿈의숲 아이파크’ 견본주택에 몰린 방문객들. /사진=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이 서울시 성북구 장위뉴타운 7구역에 공급한 ‘꿈의숲 아이파크’가 평균 14.97대1의 청약경쟁률로 전 주택형이 1순위 당해 지역에서 마감됐다.

12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전날 실시한 ‘꿈의숲 아이파크’ 1순위 청약 접수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485가구 모집에 총 7260건이 몰리며 평균 14.97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130.54대1로 13가구 모집에 1697건이 몰린 전용면적 111㎡ 주택형에서 나왔다.

이어 ▲76㎡형 31.32대1(25가구 모집에 783건 접수) ▲59㎡A형 14.18대1(88가구 모집에 1248건 접수) ▲84㎡A형 11.15대1(189가구 모집에 2107건 접수) ▲59㎡B형 10.41대1(39가구 모집에 406건 접수) ▲84㎡B형 7.78대1(131가구 모집에 1019가구 접수) 등의 순으로 마감됐다.

HDC현대산업개발 분양관계자는 “북서울꿈의숲이 인접해 있는데다가 단지 주변으로 인프라가 풍부해 생활이 편리하다는 점에서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았다”고 분석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9.19상승 6.907:35 07/23
  • 코스닥 : 791.61하락 4.8807:35 07/23
  • 원달러 : 1133.70상승 0.507:35 07/23
  • 두바이유 : 73.07상승 0.4907:35 07/23
  • 금 : 71.52상승 1.1107:35 07/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