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크로아티아의 지휘관' 모드리치 "잉글랜드 언론, 좀 더 겸손했어야"

 
 
기사공유
잉글랜드에 승리한 크로아티아 선수들./사진=이반 라키티치 SNS 캡처
루카 모드리치(크로아티아)가 경기 전 자신들을 비판한 잉글랜드 언론과 전문가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크로아티아는 12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준결승전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2-1로 승리했다.

모드리치는 경기 후 영국 ITV와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그동안 사람들이 말해왔던 것과는 다르다는 것을 증명했다”며 “특히 영국 언론인과 TV에 나오는 전문가들이 크로아티아를 과소평가한 것은 큰 실수”라고 말했다.

이어 “비판을 받을 때마다 ‘좋아, 오늘 밤 누가 더 지칠지 두고보자’라는 마음을 가졌다”며 “그들(영국 언론)은 좀 더 상대방을 존중하고 겸손해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모드리치는 결승전을 앞두고 “결승진출은 최고의 순간 중 하나”라며 “그러나 우리가 만약 결승전에서 이긴다면 단 하나의 최고의 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생활경제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2.57상승 29.618:01 12/12
  • 코스닥 : 676.48상승 15.4718:01 12/12
  • 원달러 : 1128.50하락 1.618:01 12/12
  • 두바이유 : 60.20상승 0.2318:01 12/12
  • 금 : 58.37하락 1.8518:01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