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건설투자 증가율 제로… 올해 마이너스성장 예고

 
 
기사공유
지난 5월 건설투자 증가율이 제자리걸음을 걸었다.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부동산시장 침체 등으로 건설업계 수익성도 악화되고 있다.

12일 한국개발연구원(KDI)에 따르면 5월 건설투자 증가율은 전년동기대비 0%를 기록했다. 건설투자는 가계 거주투자, 기업 건물투자, 토목 건설투자 등을 합산해 산출한다.

건설투자 증가율은 올 1월 14.4%를 기록했지만 2월 -1.5%, 3월 -5.7%로 마이너스였다가 4월 1.5%(잠정치)를 기록했다.

건설투자가 앞으로 지속적으로 감소할 가능성이 크다. 서울 등 수도권 공공택지 물량이 줄어드는 데다 정부규제도 강화돼 주택공급이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이다. KDI는 건설투자가 올해 -0.2%, 내년 -2.6%로 점점 악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 사진은 기사내용과 관련 없습니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해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9.19상승 6.907:34 07/23
  • 코스닥 : 791.61하락 4.8807:34 07/23
  • 원달러 : 1133.70상승 0.507:34 07/23
  • 두바이유 : 73.07상승 0.4907:34 07/23
  • 금 : 71.52상승 1.1107:34 07/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