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 '역사의 역사' 3주째 1위…감성 에세이도 강세

교보문고 2018년 7월 1주간 베스트셀러 동향

 
 
기사공유
교보문고가 12일 발표한 2018년 7월1주간 베스트셀러 동향에 따르면 유시민의 <역사의 역사>가 3주 연속 종합 1위에 오르며 독주하고 있다.

이어 드라마에서 주인공이 읽은 책으로 소개 되면서 다시 인기를 얻은 하태완의 <모든 순간이 너였다>가 뒷심을 발휘하며 종합 2위로 상승했다.

베스트셀러 동향을 살펴보면 독자들의 감성을 자극하고 위로의 말을 건네 주는 감성에세이가 여전히 상위를 차지하고 있다. 

SNS채널 운영하면서 애독자층을 두루 갖춘 전승환의 <행복해지는 연습을 해요>가 10계단이나 상승해 종합 5위에 올랐으며, 또한 백세희의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는 종합 8위로 상위권에 성큼 올라선 것. 

한편 <언어의 온도>로 밀리언셀러 반열에 오른 이기주의 신간 산문집 <한 때 소중했던 것들>은 종합 29위로 새롭게 진입했다. 판매비중을 살펴보면 30대 여성 독자의 구매가 가장 높게 나타났고, 20대, 40대 순이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81.20상승 2.4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