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일산업, 북한이탈주민 여름나기 지원 위해 선풍기 기증

 
 
기사공유
신일산업 정윤석 대표이사(왼쪽)와 남북하나재단 고경빈 이사장. / 사진=신일산업
신일은 지난 20일 마포구에 위치한 '남북하나재단’을 통해 북한이탈주민 정착과 자립을 위한 물품으로 선풍기 100대를 기부하는 전달식을 가졌다고 23일 밝혔다.

국내 선풍기 판매 1위 기업인 신일산업의 창업자인 고 김덕현 명예회장은 평안북도 출신의 기업가이며 현 신일산업 정윤석 대표이사 양친 역시 모두 이북 출신이다. 이에 신일은 북한이탈주민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이번 전달식에 참여했다.

이날 기부된 선풍기는 통일부 산하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기관인 하나원 생활을 마치고 성공적인 남한 정착을 위해 생계를 꾸려갈 북한이탈주민 68세대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정윤석 대표는 “올해는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이 이루어지는 등 의미가 깊은 해로 북한이탈주민들이 무더위 지치지 않고 안정적인 정착을 할 수 있도록 자사의 선풍기를 기부했다”며 “한반도에 평화의 바람이 불어오길 기대하는 마음으로 앞으로도 다양한 나눔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2.11하락 8.9818:03 12/18
  • 코스닥 : 659.67하락 2.2318:03 12/18
  • 원달러 : 1129.60하락 1.718:03 12/18
  • 두바이유 : 59.61하락 0.6718:03 12/18
  • 금 : 58.92하락 0.7518:03 12/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