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고 박고' 싸우는 미·중, 무역전쟁에서 치킨게임으로

 
 
기사공유
/사진=뉴시스

미국이 추가로 160억달러(약 17조9000억원)의 중국 제품에 관세를 부과한 가운데 중국이 똑같이 보복 관세를 매겨 미중 무역전쟁의 장기화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8일(현지시간)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 보도에 따르면 중국 상무부는 이날 석유와 철강제품, 자동차, 의료장비 등 미국 상품 160억달러에 25%의 관세를 오는 23일부터 부과한다.

상무부는 자체 웹사이트를 통해 이같이 밝히면서 미국이 추가로 160억달러의 중국 상품에 대해 25%의 관세를 부과하기로 한 결정에 대해 "매우 불합리한 결정"이라고 비판했다.

중국이 미국에 보복관세를 물림에 따라 미중 무역전쟁의 장기화가 불가피해졌다고 미국의 WSJ은 예상했다.

미국은 중국 상품 340억달러(약 38조원)에 대한 관세를 부과한 데 이어 추가로 7일 중국제품 160억달러에 대해 25%의 관세를 부과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미국은 중국제품 500억달러(약 56조원)에 대해 관세를 부과하게 됐다.

중국도 이에 맞서 미국의 340억달러 관세 부과 당시 보복 관세를 부과한 데 이어 이날 추가로 미국제품 160억달러에 대해 관세를 매김에 따라 중국도 미국제품 총 500억달러어치에 관세를 부과한다.

문제는 미·중간 관세폭탄 전쟁이 여기서 그치지 않을 것이라는 점이다. 미국은 중국이 보복할 경우 추가로 중국제품 2000억달러(224조원)어치에 25%의 관세를 부과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에 중국도 미국이 만약 2000억달러에 관세를 부과하면 에너지 등 미국제품 600억달러(약 67조원)에 대해 보복관세를 부과할 계획이다.

한편 관련 전문가들은 미국과 중국이 한치의 양보도 없는 '치킨게임'을 벌이는 양상이라며 당분간 미중 무역전쟁이 지속될 수밖에 없다고 전망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51상승 22.39 10/17
  • 코스닥 : 739.15상승 7.65 10/17
  • 원달러 : 1126.50하락 1.5 10/17
  • 두바이유 : 81.41상승 0.63 10/17
  • 금 : 78.83하락 0.47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