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진이,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출연… '같이 살래요' 후속

 
 
기사공유
배우 윤진이./사진=킹콩 엔터테인먼트

배우 윤진이가 새 주말드라마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윤진이는 오는 9월15일 처음 방송되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속 장다야 역을 맡는다.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드라마. 김사경 작가와 홍석구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극 중 장다야는 부유한 집안 환경 덕분에 모자람 없이 자랐지만 어릴 적 돌아가신 아빠의 부재로 인해 가슴속 결핍과 상처를 지닌 인물로 일련의 사건을 빌미로 주인공 김도란(유이 분)과 대립각을 형성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하나뿐인 내편'은 현재 방영 중인 '같이 살래요' 후속으로 오는 9월15일 처음 방송된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생활경제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6.26상승 7.95 10/19
  • 코스닥 : 740.48상승 9.14 10/19
  • 원달러 : 1132.10하락 3.1 10/19
  • 두바이유 : 79.78상승 0.49 10/19
  • 금 : 77.88하락 0.55 10/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