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전 지사 재혼 "오늘 결혼… 행복하게 살겠다"

 
 
기사공유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의 결혼식 모습./사진=남경필 전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가 10일 가족만 초청한 가운데 비밀리에 결혼식을 올렸다.

남 전 지사는 이날 SNS에 올린 글을 통해 “오늘 결혼했다. 신부와는 같은 교회 성가대에서 만났는데 둘 다 아픈 경험이 있어서 서로를 위로하며 사랑에 빠졌다”며 “나이도 네살 차이로 같은 시대를 살아 왔다. 저는 두 아들의 아버지, 신부는 한 아들의 어머니로 서로를 이해하며 의지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오늘 오후 저희 교회 원로목사님 주례로 직계가족들의 축복 속에 경기도의 한 작은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렸다”며 “모두 20대인 세 아들들의 축하가 가장 마음을 든든하게 했다”고 밝혔다.

이날 결혼식을 비공개로 진행한 것에 대해서는 미안함을 전했다.

남 전 지사는 “죄송스럽게도 가족들 외에는 가까운 지인들에게도 알리지 못했다. 넓은 마음으로 이해해 달라”며 “쉽지 않은 길이었고 남은 여정도 그러할 것이다. 행복하게 살겠다”고 약속했다.

남 전 지사는 2014년 8월 전 부인과 이혼했다.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강영신 lebenskunst@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51상승 22.39 10/17
  • 코스닥 : 739.15상승 7.65 10/17
  • 원달러 : 1126.50하락 1.5 10/17
  • 두바이유 : 81.41상승 0.63 10/17
  • 금 : 78.83하락 0.47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