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9 빛샘 현상… 조립 불량 vs 광원 반사

 
 
기사공유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9 일부 제품에서 빛샘현상이 나타났다.

28일(현지시간) 폰아레나 등 외신에 따르면 갤럭시노트9 일부 제품에서 디스플레이의 빛이 단말기 측면에서 나타나는 빛샘 현상이 나타났다.

보도에 따르면 갤럭시노트9 빛샘 현상은 디스플레이를 최대 밝기로 설정하고 어두운 환경에서 단말기를 사용할 경우 기기 좌측 스크린 패널과 메탈 프레임 사이에서 확인된다. 빛샘 현상은 갤럭시노트8과 갤럭시S9 일부 단말기에서도 발생한 전례가 있다.

다만 빛샘 현상이 모든 단말기에서 발생하는 것은 아니며 기기 성능에도 영향을 미치는 것은 아니라고 외신은 전했다.

전문가들은 플렉서블, 곡면 디스플레이를 조립하는 과정에서 유격이 발생해 미세한 틈으로 빛이 새어나올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 관계자는 "해당 문제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플렉서블 디스플레이의 특징"이라며 "빛샘 현상이 아니라 OLED광원이 반사돼 나타나는 현상"이라고 설명했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2.58하락 17.9823:59 11/20
  • 코스닥 : 690.81하락 11.3223:59 11/20
  • 원달러 : 1125.80하락 2.823:59 11/20
  • 두바이유 : 62.53하락 4.2623:59 11/20
  • 금 : 65.51하락 0.6623:59 11/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