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도유치원 사실상 붕괴… 인근 건설현장 '공사중지 명령'

 
 
기사공유
사실상 붕괴된 상도유치원. /사진=뉴시스 추상철 기자
서울 동작구 다세대주택 공사장 흙막이(축대)가 무너지면서 인근 상도유치원이 사실상 붕괴됐다. 이에 국토교통부가 공사 중지명령을 내린 동시에 전국 공사장에 대한 일제 안전점검을 지시했다.

7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유치원 등 주변 시설물 및 공사장 자체의 안전이 확인될 때까지 안전조치를 위해 긴급히 필요한 공사를 제외하고 공사 전면 중지를 명령했다.

동작소방서는 전날 오후 11시22분 쯤 상도초등학교 병설유치원 건물이 기울어졌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해 유치원 건물이 기울어진 것을 확인하고 동작구청 및 경찰 등과 협조해 현장을 통제했다.

국토부도 사고현장에 한국시설안전공단과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의 전문가를 출동시켜 사고조사·수습을 지원 중이다.

국토부는 본부의 기술안전정책관 및 서울지방국토관리청의 관계관도 현장에 급파해 동작구청의 현장수습을 돕고 있다.

한편 지난 6일 오후 11시22분쯤 동작구 상도동의 6개동 49세대 규모 다세대주택 공사장을 받치던 지반이 붕괴하면서 가로·세로 폭 50m 규모의 침하가 발생했다. 이 붕괴로 인근 상도유치원 건물이 심하게 기울며 사실상 붕괴됐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78.80상승 0.1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