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서 중학교 동급생간 '성폭행'… 촬영 후 협박까지

 
 
기사공유
/사진=머니투데이 DB

전북 전주의 한 중학교에서 동급생 간 성폭행 사건이 발생하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전북지방경찰청은 최근 전주의 한 중학교에서 A양(14)이 B군(14) 등 3명에게 성폭행과 성추행을 당했다는 내용의 신고가 접수됐다고 10일 밝혔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B군 등은 학교와 아파트 옥상 등에서 상습적으로 A양의 신체 일부를 만지고 수차례 성폭행한 혐의다. 이들은 A양의 신체를 휴대전화로 촬영해 협박까지 한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학생 부모의 신고로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학생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한편 경찰 관계자는 "현재 피해자 진술을 받고 있다"며 "2차 피해 우려가 있어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8.98상승 5.97 09/18
  • 코스닥 : 831.85상승 2.97 09/18
  • 원달러 : 1123.20하락 3.4 09/18
  • 두바이유 : 78.05하락 0.04 09/18
  • 금 : 76.43상승 0.12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