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화 중단"… 최대철 가족사 고백, 이영자·홍진경·오상진 '눈물 펑펑'

 
 
기사공유
최대철 가족사. /사진=KBS 2TV 제공

최대철이 숨겨왔던 가족 이야기를 공개한다.

11일 밤 11시1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예능 ‘볼빨간당신’ 부모님 열정에 기름 붓는 자식들의 열혈 뒷바라지가 펼쳐진다. ‘볼빨간당신’은 평생 자식을 위해 헌신해온 부모님의 꿈을 위해 이번에는 자식들이 나서는 이야기로 진솔한 웃음과 감동을 예고하고 있다.

우리는 모두 누군가의 아들이고 딸이다. 그만큼 ‘볼빨간당신’은 성별 불문, 전세대 시청자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가장 중요한 포인트가 직접 가족과 함께 솔직한 이야기를 들려줄 게스트들이다. ‘볼빨간당신’ 게스트로는 배우 김민준, 배우 양희경, 배우 최대철이 출연을 확정했다.

그 중에서도 ‘어머니들의 박보검’, ‘시청률의 제왕’으로 불리며 중·장년층의 폭발적 지지를 받고 있는 최대철에 이목이 집중된다. 최대철이 ‘볼빨간당신’을 통해 그동안 드러내지 않았던 가정사를 공개하기 때문. 이와 관련 ‘볼빨간당신’ 제작진 역시 “최대철이 세 가족 중 가장 뭉클한 이야기를 털어놓는다”고 밝힌 바 있다.

이날 방송되는 ‘볼빨간당신’ 첫 회에서는 최대철이 사랑스러운 아들·딸과 함께 부모님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오매불망 기다리던 아들과 손주들이 나타나자 최대철 부모님도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그렇게 옹기종기 모여 즐거운 대화를 나누던 가족들은 외출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가슴 뭉클한 최대철 가족의 가정사가 공개된다. 최대철의 아버지는 오랫동안 광부로 일하며 아내와 자식들의 생계를 책임져왔다. 어머니 역시 그런 아버지를 도와 한평생 쉴 틈 없이 바쁜 삶을 꾸려왔다.

이날 최대철의 어머니는 오랜만의 아들과의 데이트에서 마음 속에 숨겨온 비밀을 처음으로 털어놨고 아들 최대철은 눈물을 쏟을 수밖에 없었다고. 그런 최대철을 보며 이영자, 홍진경, 오상진 등 ‘볼빨간당신’의 세 MC는 물론 출연진들 모두 깊이 공감하며 눈물 흘렸다. 이로 인해 잠시 녹화가 중단됐을 정도.

현장에 있던 ‘볼빨간당신’ 관계자는 “예상하지 못했던 출연진들의 오열로 당시 녹화가 중단됐다. 그만큼 최대철이 거짓 없이 솔직하게 모든 것을 털어놓았기 때문에 MC 및 출연진들도 함께 공감하고 가슴 뭉클해했던 것 같다”고 전했다.

최대철이 눈물을 흘린 이유는 무엇인지, 최대철의 부모님이 꿈꾸는 제2의 인생은 무엇인지, 이를 위해 아들 최대철은 앞으로 어떤 노력과 응원을 할 것인지 궁금해서 ‘볼빨간당신’이 기대된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78.80상승 0.1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