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MF, 터키발 금융위기 우려에 18조원 순유출

 
 
기사공유
유형별 순유출입 그래프. /그래프=금융투자협회

터키발 금융위기에 대한 우려 확산으로 ‘머니마켓펀드’(MMF)에서 대규모 자금이 순유출됐다.

1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카타르 국립은행 정기예금이 기초자산인 자산유동화기업어음에 투자한 MMF의 자금이탈 등으로 인해 8월 한 달동안 17조5000억원의 자금이 빠져나갔다. MMF의 순자산은 전월 말 대비 13.7% 감소한 109조5000억원을 기록했다.

MMF에서 자금이 대거 빠져나가면서 8월 말 전체 펀드 순자산은 같은기간 1.6% 줄어든 561조2000억원으로 나타났다. 유형별로 살펴보면 국내주식형 펀드 순자산은 6000억원, 해외주식형펀드 순자산은 5000억원이 증가해 전체 주식형펀드 순자산은 지난달 말 대비 1.3% 증가한 83조6000억원을 달성했다.

국내채권형의 경우 금리 인상 우려 완화 및 주식시장의 변동성 증가로 1조7000억원의 자금이 순유입됐으며 순자산은 2.2% 늘어난 95조원을 기록했다. 반면 해외채권형은 신흥시장에서 자금이 유출돼 1000억원의 자금이 빠져나갔으며 순자산은 4.0% 줄어든 8조원으로 파악됐다.

부동산펀드 역시 증시의 높은 변동성으로 실물자산으로 자금이 이동해 2조1000억원의 자금이 순유입되며 순자산은 전월 말 대비 3.1% 늘어난 71조4000억원을 달성했다.

재간접펀드는 2000억원의 자금이 순유입됐으며 순자산은 소폭 증가(0.6%)한 28조6000억원을 기록했다. 파생상품펀드는 7000억원의 자금이 순유입됐으며 순자산은 2.8% 늘어난 49조7000억원을, 특별자산펀드는 1조2000억원의 자금이 순유입됐으며 순자산은 2.2% 증가한 65조5000억원을 달성했다.

더불어 혼합자산펀드의 경우 760억원의 자금이 순유입됐으며 순자산은 소폭 증가(0.8%)한 20조7000억원으로 나타났다.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81.87상승 0.67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