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최저임금 인상 속도조절 시사… "고민하고 있어"

 
 
기사공유
청와대는 12일 "최저임금 인상 속도조절에 대해 고민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은 김동연 경제부총리. /사진=임한별 기자

청와대는 "최저임금 인상 속도조절에 대해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12일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최저임금 인상속도의 조절 등 시장에서 지속 제기된 이슈에 대해 합리적 대안을 만들기 위해 관계부처와 당, 청와대와 협의를 시작하겠다"고 밝힌 데 대해 이같이 말했다. 

이 고위관계자는 "아시다시피 최저임금과 관련해서는 이미 대통령도 말했고, 또 대통령이 본인의 공약을 지키지 못하게 됐다는 점에 대해서도 사과의 말을 국민에게 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또 이 고위관계자는 "소득주도성장과 관련된 담론에 대해서 굉장히 유연하고 탄력적으로 대처하겠다는 게 우리 정부의 방침"이라며 "김동연 부총리가 구체적으로 어떤 내용으로 이야기하겠다는 건지 모르겠지만 충분히 협의할 것이고 충분히 협의해왔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강조했다.

김 부총리가 언급한 '합리적 대안'이 정책 전환으로 해석될 여지에 대해서도 "우리도 받아봐야 알 수 있겠지만 청와대에서도 이미 충분히 여러가지 문제들을 많이 해왔고, 속도조절에 대한 고민들을 갖고 있다고 전한다"고 답했다.

 

강산 kangsan@mt.co.kr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6.55하락 6.0318:03 11/21
  • 코스닥 : 695.72상승 4.9118:03 11/21
  • 원달러 : 1131.60상승 5.818:03 11/21
  • 두바이유 : 62.53하락 4.2618:03 11/21
  • 금 : 65.51하락 0.6618:03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