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이번에는 결승 투런포, 다음 시즌은 주전 도약?

 
 
기사공유
템파베이 레이스./사진=템파베이 레이스 홈페이지

최지만(27)이 결승 투런 홈런을 터트리며 팀 승리를 도왔다.

탬파베이 레이스는 13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 홈구장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벌어진 ‘2018시즌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전에서 최지만의 결승 투런포에 힘입어 3-1로 이겼다. 4번 지명타자로 출전한 최지만은 4타수 2안타 1홈런 2타점 2삼진으로 활약했다.

1회 토미 팜의 안타에 이어 최지만이 등장했다. 최지만은 90.9마일 직구를 받아쳐 담장을 넘겼다. 이틀 만에 터진 최지만의 한 방으로 탬파베이가 2-0으로 앞섰다. 탬파베이는 4회 케빈 키어마이어의 희생타로 1점을 추가했다.

스넬의 호투로 탬파베이는 좀처럼 실점하지 않았다. 7회초 호세 라미레스가 추격의 솔로포를 터트렸지만 승부를 뒤집기에는 부족했다.

한편 최지만은 지난 11일 끝내기 홈런에 이어 이날 결승 홈런을 치며 다음 시즌 주전 도약 가능성을 높였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생활경제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81.87상승 0.67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