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 "4일 늦춰진 대정부질문, 국회 배려 고마워"

 
 
기사공유
이낙연 국무총리. /사진=임한별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대정부질문 일정을 늦춰준 국회에 감사를 표하며 성실한 답변을 약속했다.

이 총리는 13일 페이스북에 "오늘부터 국회 대정부질문. 대정부질문은 이번주 월요일에 시작하는 것이 관례에 부합하지만 저의 동방경제포럼 참석으로 사흘 늦춰졌다"고 적었다.

이 총리는 문재인 대통령을 대신해 지난 10일부터 전날(12일)까지 2박3일간 제4차 동방경제포럼 참석차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다녀왔다.

이 총리는 "배려해준 국회, 특히 야당에 감사하다"며 "제가 야단을 많이 맞겠지만 성심껏 답변드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총리의 말처럼 여야는 이날부터 '정치 분야'를 시작으로 정기국회 대정부질문에 돌입한다.

정치 분야 대정부질문에는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에서 박영선·박광온·박홍근·금태섭·최인호 의원이, 자유한국당에서 김무성·주호영·김태흠·정용기·윤한홍 의원이 질의에 나선다. 바른미래당에서는 오신환·이태규 의원이, 비교섭단체에서는 추혜선 정의당 의원이 나온다.



 

강산 kangsan@mt.co.kr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78.70하락 0.7 09/21
  • 금 : 77.53상승 0.51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