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학상, 교보라이프플래닛 대표 2020년까지 연임

 
 
기사공유
이학상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 대표가 2020년까지 회사를 이끌게 됐다.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은 14일 오전 열린 주주총회 및 이사회에서 이학상 대표이사의 연임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2년으로 2020년 9월까지다.

이 대표는 미국 메릴랜드대학교와 코네티컷대학교 대학원을 졸업한 뒤 현지 보험사에 근무하며 보험전문가로서 경력을 쌓았고, 2001년 교보생명에 입사해 상품마케팅실장과 e비즈니스 사업추진단 담당 임원 등을 역임했다.

교보라이프플래닛은 이 대표와 함께 성장을 같이했다. 

2013년 12월 국내 첫 인터넷 전업 생명보험사로 출범한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은 2015년부터 현재까지 사이버마케팅(CM) 판매 채널 시장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다. 

또한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의 지난해 월납 초회보험료 누적합계는 총 28억1000만원으로 전년 동기(16억2000만원) 대비 73.7% 증가했다. 

아울러 지난 5년 간 새로운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해 배타적 사용권을 다수 획득했으며, 이중 (무)라이프플래닛e연금저축보험과 (무)꿈꾸는e저축보험은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우수 금융신상품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87하락 13.7113:01 11/21
  • 코스닥 : 688.97하락 1.8413:01 11/21
  • 원달러 : 1130.60상승 4.813:01 11/21
  • 두바이유 : 62.53하락 4.2613:01 11/21
  • 금 : 65.51하락 0.6613:01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