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리 베글린, '올리비아M인트레치오' 백 출시

 
 
기사공유
이탈리아 가죽 브랜드 헨리 베글린(Henry Beguelin)이 ‘올리비아M인트레치오’ 백을 출시했다.
/사진=헨리베글린
남녀 모두 사용할 수 있는 유니섹스 백인 올리비아 백은 스퀘어 형태로 디자인되어 시크한 스타일로 연출 가능하다. 또한 자연공정 처리된 소가죽 소재를 사용하여 내구성이 강하며 가죽소재 자체의 자연스러운 쉐입이 멋을 더해준다.

토트백 또는 숄더백으로, 오피셜한 미팅 시 서류가방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와이드 팬츠에 매치하면 시크한 스타일로 연출이 가능하다.

자연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인공적인 요소를 배제하는 ‘자연 친화적 제품’만을 고수하며, 장인들에 의해 100% 핸드메이드로 제작되고 있는

한편 이탈리아 비제바노의 공방에서 제작되는 헨리베글린의 제품들은 로데오 플래그십 스토어를 비롯한 전국 헨리 베글린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5.80하락 11.8918:03 05/17
  • 코스닥 : 714.13하락 3.4618:03 05/17
  • 원달러 : 1195.70상승 4.218:03 05/17
  • 두바이유 : 72.21하락 0.4118:03 05/17
  • 금 : 72.46상승 0.4218:03 05/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