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똑보험] "대리기사님, 보험가입은 하셨죠?"

 
 
기사공유
사진=뉴스1DB
#1. 직장인 조모(남·40대)씨는 최근 회식을 마치고 대리운전을 불러 집으로 귀가하던 중 접촉사고가 났다. 대리운전차량이 주차를 하다 아파트 단지 내 A차량의 후미를 들이받은 것. 이 경우 A차량에 대한 보상은 누구의 보험으로 처리될까.

음주 시 기사를 불러 안전하게 집까지 차량을 타고 이동할 수 있는 대리운전은 우리 삶 속 필수 서비스로 자리잡은 지 오래다. 특히 회식이 잦은 우리나라 음주문화 특성상 대부분의 직장인은 여러번 대리운전 서비스를 이용하는 편이다.

하지만 대리운전 이용 시에도 사고 위험성은 존재한다. 위 사례처럼 대리기사가 운전하던 중 사고가 났다면 어떻게 보상이 진행될까.

◆대인사고 시 '내 보험'에서 보상? 

대리운전보험은 다른사람의 차량을 대리운전 하던 중 발생한 사고에 대한 배상책임과 대리운전자의 신체 손해 및 대리운전 차량에 발생한 손해를 담보하는 보험이다. 즉, 대리운전자가 사고를 냈을 때 타인의 대인 대물 피해, 대리운전자 본인의 피해 등을 보상해주는 보험인 셈이다. 

문제는 대리운전보험이 효력을 발휘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차주가 책임보험에 가입돼 있어야 한다는 점이다.

이는 대리운전보험이 차주의 책임보험의 보장 범위를 초과한 손해를 보상하기 때문이다. 애초의 차주의 책임보험이 없다면 대리운전보험도 무용지물이다.

서씨가 책임보험에 가입됐다는 점을 전제로 위 사례의 경우 A차량에 대한 배상책임은 대리운전기사에게 있다. A차량 소유자는 차량 손괴에 대해 대리운전자나 서씨 양쪽에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지만 보통 대리운전보험으로 처리하는 것이 원칙이다.

하지만 대리운전보험은 A차량과 서씨의 차량 수리 비용까지만 보상한다. 서씨가 수리기간 이용할 렌터카 등에 대한 보상은 받지 못할 수 있다.

대리운전사가 낸 사고에 대물 뿐만 아니라 대인사고까지 겹치면 보상절차가 다소 복잡해진다. 만약 사람이 죽거나 다친 경우에는 현행 보험약관상 차주의 책임보험에서 1차로 보험금을 지급하고 한도를 넘는 금액만 대리운전자 보험에서 부담하도록 돼 있다.

즉, 대리운전자의 운전 중 사고로 피해자가 다치거나 사망했다면 일단 서씨의 가입보험으로 보험금이 지급되고 한도를 넘을 시 대리운전보험에서 부담하게 된다.

보험사 관계자는 "대리운전 대물사고는 업체 측 보험으로 대부분 처리할 수 있지만 대인사고의 경우 차주의 보험에서도 보상이 발생해 문제가 커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뉴스1DB

◆보험 미가입 시 차주 '독박' 쓴다

가장 위험한 상황은 대리운전자가 아예 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경우다. 이 경우 사고가 났다면 차주의 보험에서 일단 보상하며 이후 대리운전자에게 구상권을 행사할 수 있다.

문제는 대리운전자가 손해배상을 할 능력이 없다면 차주는 꼼짝없이 모든 책임을 떠안게 된다. 이에 대리운전 이용 시에는 반드시 대리운전자의 보험가입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국내 대리운전업체들은 대부분 단체보험이나 개인보험 형식으로 대리운전보험에 가입한다. 현재 대리운전 시장점유율 약 40%를 차지하는 '카카오T 대리'(구 카카오 드라이버)의 경우 손해보험사들과 제휴를 맺고 대리운전보험 가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카카오T 대리 이용 시 콜이 뜨면 해당 기사의 가입보험을 휴대폰 화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용자는 이런 방식으로 대리운전기사의 보험 현황을 이용 전 체크할 수 있다. 다른 대리운전업체도 운전기사의 가입보험 현황을 알 수 있도록 앱에 표시하고 있다. 미표시된 경우는 콜을 부를 때 상담원을 통해 가입여부를 확인하면 된다.

하지만 일부 영세 대리운전업체의 경우 보험료 부담을 덜기 위해 보험 가입을 대리기사 스스로 부담하게 하는 사례도 있다. 

업체 측에서 일일히 가입 여부를 확인하지 않아 일부 대리운전자는 책임보험에 미가입된 상태로 운행에 나선다. 따라서 운전기사가 잘 알려진 대리운전 업체 소속이 아니라면 이용 전 보험가입 여부를 기사에게 확인하는 것이 좋다.

만약 업체와 기사 모두 보험가입이 돼 있지 않은 상태에서 사고가 났다면 차주는 개인 자차보험으로 이를 해결할 수밖에 없다.

이때 자차보험 유형이 가족이나 본인, 부부로 운전자가 한정돼 있다면 대리기사가 낸 사고에 대해 책임보험만 처리된다. 책임보험은 보험사별로 약관내용이 다르지만 보통 다른 사람을 다치게 한 대인사고에 한해서만 보상이 가능하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3.79하락 21.9718:01 12/10
  • 코스닥 : 670.39하락 14.9418:01 12/10
  • 원달러 : 1126.50상승 6.718:01 12/10
  • 두바이유 : 61.67상승 1.6118:01 12/10
  • 금 : 58.39하락 1.4618:01 12/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