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국감] 한국건설관리공사 육아휴직자, 6년간 ‘제로’

 
 
기사공유
최근 6년 간 한국건설관리공사의 육아휴직자수는 0명으로 나타났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한국건설관리공사에서 지난 6년간 육아휴직을 낸 직원이 단 1명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토지주택공사, 주택관리공단을 비롯한 국토교통부 산하기관 중 6년간 누적 육아휴직자수가 0명인 기관은 한국건설관리공사가 유일했다.

11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한국건설관리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3년부터 올해까지 육아휴직 신청대상자는 196명이었지만 실제 육아휴직에 들어간 사람은 단 한명도 없었다.

반면 지난해 공공기관의 육아휴직 사용자는 1만4393명으로 2016년 1만3178명보다 1215명 (8.4%) 증가했다. 특히 지난해 공공기관의 남성 육아휴직 사용자는 1430명으로 2016년 1042명보다 27.3% 늘었다.

윤 의원은 “자녀양육의 어려움이 심화 되고 출산율 저하가 극심한 현실에 비춰볼 때 공공기관 직원이 육아휴직 신청을 부담으로 느끼는 조직 내 분위기가 지속 되면 안된다”며 “공공기관부터 근로자의 자유로운 육아휴직 사용을 권장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1.09상승 1.7115:32 12/17
  • 코스닥 : 661.90하락 4.4415:32 12/17
  • 원달러 : 1131.30상승 0.515:32 12/17
  • 두바이유 : 60.28하락 1.1715:32 12/17
  • 금 : 59.67상승 0.8615:32 12/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