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세계 최초 눈 4개 달린 ‘갤럭시A9’ 공개

 
 
기사공유
갤럭시A9 버블검 핑크.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A 갤럭시 이벤트’를 열고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 후면에 카메라 4개를 탑재한 ‘갤럭시A9’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갤럭시A9은 후면에 카메라 4개가 탑재된 ‘쿼드 카메라’가 특징이다. 전면 2400만화소 카메라를 포함하면 단말기에 장착된 카메라는 총 5개가 된다. 지난 4일 LG전자가 공개한 V40과 함께 5개의 눈을 달고 출시하는 셈이다.

렌즈 구성은 후면 ▲2400만 화소(F1.7) ▲1000만 화소(F2.4, 광학 2배줌) ▲800만 화소(F2.4, 화각 120도) ▲500만 화소(F2.2)와 전면 2400만 화소(F2.0) 등이다. 이 가운데 사람의 시야각과 유사한 화각의 800만 화소 카메라와 2400만·500만 화소의 심도 카메라는 다양한 화각의 사진을 촬영하는데 유용한 성능을 발휘할 것으로 예상된다.

인공지능(AI) 기반의 인텔리전트 카메라 기능도 백미다. 인텔리전트 카메라는 인물·풍경·음식 등 다양한 촬영 장면을 인식해 최적의 색감을 뽑아낸다. 또 인물 사진 촬영 시 눈을 감거나 선명하게 촬영되지 않은 부분을 사용자에게 알려줘 소중한 순간을 놓치지 않도록 돕는다.

갤럭시A9은 18.5대 9 화면비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에 6.3형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배터리 용량은 3800mAh로 충전에 대한 부담을 덜었으며 6·8GB(기가바이트) 메모리 탑재로 여유있는 멀티태스킹 성능을 과시한다. 저장용량은 128GB이며 최대 512GB의 마이크로SD카드를 지원한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 사장은 “빠르게 변하는 비주얼 커뮤니케이션 세대를 위해 최고의 카메라와 역동적인 디자인을 갖춘 A시리즈 재품을 소개한다”며 “세계 최초 후면 쿼드 카메라와 인텔리전트 기능을 탑재한 A9은 언제 어디서나 최고의 순간을 촬영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색상은 ▲캐비어 블랙 ▲레모네이드 블루 ▲버블검 핑크 등 3가지로 단계적으로 색상에 변화를 주는 그래디언트 효과가 적용됐다. 갤럭시A9은 다음달부터 전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6.26상승 7.95 10/19
  • 코스닥 : 740.48상승 9.14 10/19
  • 원달러 : 1132.10하락 3.1 10/19
  • 두바이유 : 79.78상승 0.49 10/19
  • 금 : 77.88하락 0.55 10/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