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준 득녀, 딸 쌍둥이 얻어… "다둥이 아빠 대열 합류"

 
 
기사공유
유승준 득녀. /사진=유승준 웨이보

가수 유승준(42)이 쌍둥이 딸을 득녀, 다둥이 아빠가 됐다. 유승준은 지난 10일 자신의 웨이보에 "사랑하고 감사합니다. 이보다 더 기쁘고 감사할 수 없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저는 이미 너무 많은 것을 얻은 사람입니다. 감사하고 감사하고 사랑하고 또 사랑하고 살겠습니다. 하나님께 감사하고 여러분께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유승준은 쌍둥이 딸과 함께 사진을 찍었다. 특히 유승준이 감격스럽게 쌍둥이 딸을 안고, 쳐다보는 모습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끌었다.

유승준은 이로써 다둥이 아빠 대열에 합류하게 됐다. 앞서 유승준은 지난 2004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한편 유승준은 지난 1997년 데뷔해 ‘열정’, ‘나나나’, ‘찾길바래’ 등의 히트곡으로 많은 사랑과 인기를 얻었다. 하지만 유승준은 입대를 앞두고 미국 시민권을 취득하며 논란의 중심에 섰다. 현재 유승준은 중국에서 활동 중이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6.10하락 55.61 10/23
  • 코스닥 : 719.00하락 25.15 10/23
  • 원달러 : 1137.60상승 9.2 10/23
  • 두바이유 : 79.83상승 0.05 10/23
  • 금 : 78.78상승 0.9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