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 "차분해질 수가 없어"… 권혁수 "가끔 심쿵"

 
 
기사공유
걸그룹 러블리즈의 미주와 권혁수./사진=스타뉴스

걸그룹 러블리즈의 멤버 미주가 권혁수와 가상 부부로 호흡을 맞추게 된 소감을 털어놨다.

미주는 1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tvN 가상결혼 리얼리티 '아찔한 사돈연습' 기자간담회에서 권혁수와의 가상결혼에 대해 "엄마가 조금 차분하게 하라고 했다. 그런데 잘 안 된다"고 말했다.

그는 "혁수 오빠와 있으면 차분해질 수 없다. (애초에) 그렇게 못할 것 같다고 말했다"며 웃었다.

미주는 가상결혼 생활에 실제 감정이 얼마나 표현되는지 묻자 "예능 프로그램이라 준비를 해야 하나라는 생각을 한다"면서 "12시간 같이 있는데도 즐겁다. 오빠가 매너가 정말 좋다. 이렇게 좋은 사람도 있구나 싶다"고 말했다.

미주의 가상 남편 권혁수는 이날 미주에 대해 "작은 것도 잘 챙겨준다. 가끔 심쿵한다"면서 "심쿵하는 순간이 점차 많아졌다"고 밝혀 두 사람의 가상결혼이 어떨지 궁금증을 더했다.

한편 '아찔한 사돈연습'은 가상부부가 된 자식들의 결혼생활을 보며 이들의 현실 부모가 가상사돈과 얘기를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남태현-장도연, 권혁수-미주(러블리즈), 오스틴강-경리가 커플로 출연한다. 또한 김구라, 노사연, 서민정이 MC를 맡았다. 지난 5일 첫 편이 방영됐다.

걸그룹 러블리즈의 미주와 권혁수./사진=스타뉴스

 

강영신 lebenskunst@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6.10하락 55.61 10/23
  • 코스닥 : 719.00하락 25.15 10/23
  • 원달러 : 1137.60상승 9.2 10/23
  • 두바이유 : 79.83상승 0.05 10/23
  • 금 : 78.78상승 0.9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