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무위 국감] 윤석헌 금감원장 “카드사 외연경쟁 심각… 방향제시 필요”

 
 
기사공유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정무위원회 국정감사가 열린 가운데 윤석헌 금융감독위원장이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12일 “신용카드업계의 외연경쟁이 심각한 수준”이라고 말했다.

윤 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카드업계의 시장경쟁을 유도하는 방안으로 카드수수료를 낮춰야 한다는 최운열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지적에 이 같이 밝혔다.

최 의원은 “윤 원장이 학계에 있을 땐 금리 수수료 등 상품가격의 자율을 강조했지만 최근 소신이 변한 것 같다. 카드사 CEO들을 만나 과도한 마케팅을 지적하면 금융사로서 압박을 느낀다”며 “카드사의 경쟁이 소비자 혜택으로 이어지면 수수료 인하도 가능하지 않느냐”고 질의했다.

이에 윤 원장은 “인위적인 수수료 인하가 아닌 근본적인 제도 개선으로 실질적으로 가맹점에 혜택을 가도록 하는 게 중요하다”며 “카드사의 경우 외연 경쟁이 심각해 방향제시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정무위가 금감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 상반기 8개 전업계 카드사가 지출한 마케팅비용은 3조3500억원에 달한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6.26상승 7.95 10/19
  • 코스닥 : 740.48상승 9.14 10/19
  • 원달러 : 1132.10하락 3.1 10/19
  • 두바이유 : 79.78상승 0.49 10/19
  • 금 : 77.88하락 0.55 10/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