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 녹 관련 결함 의혹 해명… "우리 제품은 안전하다"

 
 
기사공유
토마스 코너트 만트럭버스 품질 총괄 수석 부사장. /사진=만트럭버스코리아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최근 제기된 ‘녹 발생’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자사 제품의 엔진은 안전하다는 입장이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12일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만트럭버스코리아 페어 2018’ 개최와 관련된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독일 본사에서 방한한 토마스 코너트(Thomas Konert) 품질 총괄 수석 부사장, 얀 비트(Jan Witt) AS 총괄 및 한국시장 총괄 수석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만트럭버스 본사 관계자들은 녹 관련 의혹에 대해 적극 해명했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최근 판매된 차량 일부에서 엔진 내 녹이 발생한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수십명의 차주들은 이 같은 이유로 회사를 상대로 손해배상청구 소송 등을 제기했다.

토마스 코너트 품질 총괄 부사장은 자사의 엔진은 안전하다고 해명했다. 그는 “냉각수 호스에 마모가 생겨 냉각수가 누수될 경우 보조 브레이크인 ‘프리타더’ 내 압력이 감소해 손상을 유발할 수 있다”며 “이런 상황에서 냉각수 보충을 위해 물 또는 다른 액체를 주입하면 프리타더에 녹이 발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일부 차량의 냉각수에서 녹이 검출된 것은 이 같은 원인에서 비롯된 것”이라며 “일부에서 주장하는 엔진 내 녹 발생은 일어나지 않았으며 엔진은 안전하고 정상적으로 작동한다”고 강조했다.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이번 논란에 대해 유감을 표했다. 그는 “원인 여하를 떠나 고객들에게 불편을 끼친 점은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이번 기회를 계기로 최고의 제품만을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9.38하락 26.1718:01 12/14
  • 코스닥 : 666.34하락 15.4418:01 12/14
  • 원달러 : 1130.80상승 7.418:01 12/14
  • 두바이유 : 61.45상승 1.318:01 12/14
  • 금 : 58.81하락 0.4218:01 12/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