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레미 클락슨이 뽑은 ‘2018 올해의 차’ 우라칸 퍼포만테

 
 
기사공유
람보르기니 우라칸 퍼포만테 /사진=람보르기니 제공

영국의 자동차전문 방송인 제레미 클락슨이 ‘2018년 올해의 차’로 람보르기니 우라칸 퍼포만테를 선정했다.

글로벌 미디어 그룹 뉴스 코프 산하 <선데이 타임스>와 <더 선>이 이번 어워드를 주관했으며 제레미 클락슨은 런던 본사에서 람보르기니 R&D 총괄 마우리치오 레지아니에게 해당 어워드를 수여했다.

아마존의 프라임 비디오 콘텐츠 ‘그랜드 투어’의 호스트이자 선데이 타임스 자동차 부문 칼럼니스트이기도 한 제레미 클락슨은 “우리는 다양한 기준을 충족시키는 가장 매력적인 차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차의 완성도를 평가했다는 것.
(왼쪽부터)제레미 클락슨, 마우리치오 레지아니, J. 화이트 /사진=람보르기니 제공

람보르기니 우라칸 퍼포만테와 오픈탑 버전인 우라칸 퍼포만테 스파이더는 람보르기니의 특허기술인 액티브 에어로다이나믹스시스템과 에어로 벡터링을 적용했다. 이 같은 기술을 기반으로 우라칸 퍼포만테는 최고의 서킷 기록과 역동적이고 즐거운 주행이 가능하다는 게 회사의 주장.

이 차는 자연흡기 V10 엔진을 탑재해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하는 데 겨우 2.9초가 걸리며 최고시속은 325km에 달한다.
 

박찬규 star@mt.co.kr

산업2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자동차와 항공, 해운, 조선, 물류, 철강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5.76상승 7.0718:03 12/07
  • 코스닥 : 685.33상승 6.9518:03 12/07
  • 원달러 : 1119.80하락 0.518:03 12/07
  • 두바이유 : 61.67상승 1.6118:03 12/07
  • 금 : 58.39하락 1.4618:03 12/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