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민 서울경찰청장,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엄정수사 지시

 
 
기사공유
/사진=뉴시스
이주민 서울지방경찰청장이 서울 강서구 PC방 살인 사건에 대한 엄정수사를 지시했다.

이 청장은 지난 19일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 강서경찰서를 찾아 "PC방 살인사건과 관련한 수사 상황을 보고받고 엄정한 수사를 지시하기 위해 왔다"고 밝혔다.

사고에 대한 브리핑을 받은 이 청장은 이후 유가족들을 만나 위로를 건넸고 "여러 가지 의혹에 대해서도 유족의 아픈 마음을 헤아려서 철저하고 엄정하게, 한 치의 의혹도 없이 수사할 것을 당부했다"고 전했다.

한편 앞서 가해자 A씨(30)는 지난 14일 오전 8시 10분쯤 강서구의 한 PC방에서 아르바이트하던 B씨(21)를 흉기로 찔러 살해했다.

손님으로 PC방을 찾은 A씨는 다른 손님이 남긴 음식물을 자리에서 치워달라는 요구를 하다 B씨와 말다툼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PC방 밖으로 내보냈으나, 이후 A씨는 집에서 흉기를 갖고 돌아와 PC방 입구에서 B씨를 살해했다. B씨는 병원에 이송됐지만 결국 숨졌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10.89상승 14.818:03 02/18
  • 코스닥 : 745.33상승 6.6718:03 02/18
  • 원달러 : 1125.80하락 2.918:03 02/18
  • 두바이유 : 66.25상승 1.6818:03 02/18
  • 금 : 65.12하락 0.218:03 02/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