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 상업용부동산 거래 규모 3조… 역대 최고치 경신 전망

 
 
기사공유
3분기 상업용부동산 거래 규모가 3조원에 육박해 연내 역대 최고치 경신이 전망된다. 사진은 서울 삼성동의 한 오피스 밀집 지역. /사진=김창성 기자
올 3분기 상업용부동산 거래 규모가 3조원에 육박해 역대 최고치 경신이 전망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23일 글로벌 상업용부동산 서비스 기업 CBRE 코리아가 발표한 ‘2018년 3분기 국내 상업용 부동산 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3분기 국내 상업용부동산 투자시장 거래 규모가 지난해 동기 대비 65% 증가한 2조8000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강남권역의 거래가 활발했으며 삼성물산 서초사옥은 3.3㎡당 거래가가 3050만원 수준으로 최고가를 경신했다.

유통시장에서는 화장품과 식음료(F&B) 브랜드를 중심으로 확장이 두드러졌다. 다소 침체됐던 가로수길 상권은 일부 패션 브랜드의 신규 매장 진출로 활기를 보였다. 또 남북관계 및 한중관계 개선에 따라 국내 유통시장 규모가 다소 증가한 양상이다.

물류시장은 추석 연휴로 인해 물량이 증가한 3자 물류업체(3PL)의 단기 임대수요가 이천과 용인 등 경기 동남부 지역에 두드러진 모습이다.

최수혜 CBRE 코리아 리서치팀장은 “올 3분기에 총 43건의 거래가 완료됐으며 전체 거래규모 중 오피스 자산 거래 비중은 약 83%”라며 “현재 거래가 진행 중인 오피스 자산의 거래가 연내에 모두 마무리되면 올해 거래 규모는 총 11조원에 달해 역대 최고치인 2016년 수준을 넘어설 수 있다”고 분석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44하락 5.6518:03 11/12
  • 코스닥 : 670.82하락 16.4718:03 11/12
  • 원달러 : 1133.90상승 5.618:03 11/12
  • 두바이유 : 70.18하락 0.4718:03 11/12
  • 금 : 69.36하락 2.1818:03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