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새만금에 세계 최대 '수상 태양광 발전' 추진

 
 
기사공유
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은 새만금에 300MW 세계 최대 수상 태양광발전사업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한수원은 전북 군산에서 열린 '새만금 재생에너지 비전선포식'에서 정부 및 지자체(산업통상자원부·농림축산식품부·새만금개발청·새만금개발공사·전라북도 등)와 새만금 재생에너지 사업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한수원은 새만금 수상 태양광사업 및 계통연계사업을 추진한다. 또 새만금 태양광 종합계획을 수립하는 등 정부 핵심과제인 새만금 재생에너지사업을 선도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군산시, 김제시, 부안군 3개 시·군 지역주민이 참여하여 발전소 운영수익을 공유하는 사업으로 추진해 주민혜택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지역·중소기업을 사업에 참여하게 하고, 태양광 제조업체 및 연구시설 등 관련 기업을 새만금지역에 적극 유치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협력하는 대표적인 사업모델을 구축할 예정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세계 최대 규모의 수상 태양광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해 별도의 전담인력을 배치해 새만금지역을 중심으로 서남해권역을 한수원의 신재생 전진기지로 만들 것"이라며 "주민 및 지역·중소업체 참여를 통해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홍기철 honam3333@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9.59하락 5.2718:01 05/23
  • 코스닥 : 696.89하락 10.0418:01 05/23
  • 원달러 : 1189.20하락 3.618:01 05/23
  • 두바이유 : 70.99하락 1.1918:01 05/23
  • 금 : 69.22하락 2.0118:01 05/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