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초미세먼지주의보… 미세먼지 마스크 고르는 법은?

 
 
기사공유
미세먼지 마스크를 쓰고 이동하는 시민들. /사진=임한별 기자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지역에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되면서 미세먼지 마스크 착용이 권장된다. 

서울시는 6일 오후 2시를 기준으로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경기도는 이날 오전 11시에, 인천은 이날 오후 12시와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내렸다.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초미세먼지 시간 평균 농도가 75㎍/㎥ 이상이 2시간 지속될 때 발령된다. 

주의보가 발령되면 외출시에는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특히 현재 유입되는 초미세먼지는 미세먼지의 4분의1밖에 되지 않는 매우 작은 크기이기 때문에 일반 마스크로는 한계가 있다. 

미세먼지 마스크를 고를 때는 포장 겉면에 ‘KF(Korea Filter)’라는 식약청 인증 표시를 확인해야 한다. KF 숫자가 높을수록 차단 효과가 높다.

시중에는 KF80, KF94, KF99라고 적힌 제품이 판매되고 있다. KF80은 평균 0.6㎛크기의 미세입자를 80% 이상, KF94와 KF99는 평균 0.4㎛ 크기의 입자를 각각 94%, 99% 이상 걸러낼 수 있다는 의미다.

다만 KF 숫자가 높을수록 미세먼지 차단 효과는 좋지만 기관지가 좋지 않은 경우 숨쉬기가 어려울 수 있다. 착용 후 자신에게 맞는 마스크를 고르거나 코에 삽입하는 코 마스크를 따로 착용하는 것이 좋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5.76상승 7.0723:59 12/07
  • 코스닥 : 685.33상승 6.9523:59 12/07
  • 원달러 : 1119.80하락 0.523:59 12/07
  • 두바이유 : 61.67상승 1.6123:59 12/07
  • 금 : 58.39하락 1.4623:59 12/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