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MGA]BTSx찰리푸스, 역대급 컬래버… 이 세상 무대가 아니다

 
 
기사공유
방탄소년단( BTS) 정국, 찰리 푸스(Charlie Phuth)가 6일 오후 인천 남동 체육관에서 열린 ‘2018 MGA(MBC플러스 X 지니뮤직 어워드)’에 참석해 화려한 합동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뉴스1

'2018 MGA'에서 방탄소년단과 찰리 푸스의 특별한 컬래버레이션 무대가 펼쳐졌다.

찰리 푸스는 6일 저녁 7시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진행된 '2018 MGA (MBC플러스 X 지니뮤직 어워드)'에서 특별 무대를 꾸몄다. 특히 방탄소년단(BTS)이 찰리 푸스와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완성해 주목받았다.

먼저 찰리 푸스가 '씨 유 어게인'(See You Again)으로 자신의 무대를 시작했다. 찰리 푸스의 등장만으로도 환호가 쏟아졌다.

이어 찰리 푸스와 방탄소년단의 컬래버 무대가 큰 함성을 이끌어냈다. '위 돈 토크 애니모어'(We Don't Talk Anymore)는 찰리 푸스의 노래가 시작됐고 그의 팬으로 유명한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무대를 함께해서 더욱 특별했다. 정국은 찰리 푸스와 함께 환상적인 하모니를 완성했다. 

찰리 푸스(Charlie Phuth)가 6일 오후 인천 남동 체육관에서 열린 ‘2018 MGA(MBC플러스 X 지니뮤직 어워드)’에 참석해 화려한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뉴스1

정국은 "커버를 안 했으면 이런 인연도 생기지 않았을 것 같은데 커버하길 잘했다. 정말 좋은 아티스트고, 이렇게 무대를 함께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찰리 푸스는 방탄소년단의 '페이크 러브'(FAKE LOVE) 무대도 함께했다.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특별한 무대였다. 방탄소년단과 찰리 푸스의 조합이 더욱 매력적인 무대를 완성하며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한편 '2018 MGA'는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방송사 MBC플러스와 음악플랫폼 지니뮤직이 컬래버레이션으로 진행한 K팝 시상식이다.
 

강영신 lebenskunst@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6.55하락 6.0315:30 11/21
  • 코스닥 : 695.72상승 4.9115:30 11/21
  • 원달러 : 1131.60상승 5.815:30 11/21
  • 두바이유 : 62.53하락 4.2615:30 11/21
  • 금 : 65.51하락 0.6615:30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