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MGA]"축하한다" 먼저 말한 후쿠시 소우타…"앗, 한국말 어려워요"

 
 
기사공유
일본 배우 후쿠시 소우타가 6일 오후 인천 남동 체육관에서 열린 ‘2018 MGA(MBC플러스 X 지니뮤직 어워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일본 배우 후쿠시 소우타가 글로벌 퍼포먼스상 무대에서 “한국말이 어렵다”며 귀여운 실수를 연발했다.

후쿠시 소우타는 6일 오후 인천 남동 체육관에서 열린 2018 MGA(MBC플러스X지니뮤직어워드)'에서 글로벌 퍼포먼스상 시상자로 무대에 올랐다.

그는 한국어와 일본어로 수상자를 소개하던 갑자기 말을 더듬었고 민망했는지 "한국말 어려워요"라며 미소를 지었다.

또 수상자 발표 전에는 "축하합니다"를 먼저 말해 관객들에게 폭소를 안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