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그릇’을 만나다… G-세라믹페어 개막

 
 
기사공유
2018 G-세라믹페어. / 사진제공=경기도
‘맛있는 그릇’을 한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국내 유일의 도자문화 전문페어 ‘2018 G-세라믹페어’가 8일 서울 양재 aT센터에서 개막했다.

이번 행사는 미식의 시대, 민감해진 소비자의 미식 취향에 맞춰 음식을 더 맛있게 즐기는 방법뿐 아니라 음식과 어울리는 테이블웨어를 활용하는 다양한 팁을 만날 수 있는 자리다.

유명 셰프가 직접 참여해 재료, 레시피, 요리가 담긴 도자의 스토리를 들려준다. 또 관람객과 소통하는 다이닝 공간 ‘세라믹 다이닝’과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푸드 플레이팅’, 꽃과 식물로 도자그릇을 더욱 아름답게 연출하는 체험이벤트, 도자기 포장 시연·체험 이벤트 등 도자그릇의 다양한 쓰임을 제안하는 다채로운 이벤트가 진행된다.

메인이벤트는 유명 셰프와 함께하는 신개념 다이닝 이벤트 ‘세라믹 다이닝’이다. 셰프와 관람객이 현장에서 소통하며 특별하고, 이색적인 ‘그날의 요리’를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셰프는 사전에 직접 선택한 도예작가의 도자그릇에 푸드 플레이팅을 선보이고, 관람객들은 셰프의 요리를 직접 시식할 수 있다.

이벤트는 10일(토) 오후 12시30분 이벤트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요리 서바이벌 프로그램 <마스터 셰프 코리아3>의 우승자인 최광호 셰프가 ‘요리의 시작’이라는 주제로 김남희, 김국환, 최재일 작가의 도자를 활용해 3인3색의 개성 있는 플레이팅을 선보인다.

관람객들이 도자와 음식에 관련된 모든 것을 한 자리에서 체험해 볼 수 있는 특별 강연 이벤트 및 세미나가 마련된다.

음식, 플레이팅, 도자그릇 등 3가지 주제로 나누어 음식 플레이팅부터 도자기 제작까지, 각 분야 전문가를 한 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총 10회로 구성되는 이번 체험이벤트는 각 클래스마다 90분간 진행되며, 홈페이지를 통한 사전신청 및 현장 참관이 가능하다.

행사장을 찾은 관람객들을 위한 다양한 현장이벤트가 마련된다.

깨지거나 낡은 그릇을 행사장에 가져오면 현장에 마련된 럭키BOX를 통해 매일 선착순 100명에게 50만원부터 1만원까지 도자 상품권의 행운을 제공한다. 도자 상품권은 행사기간 중 107개 판매부스 어디에서나 도자기로 교환 또는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또한 행사장 곳곳에 숨겨놓은 ‘맛있는 그릇’ 스탬프를 찾아 도장을 완성하면 매일 선착순 150명에게 예쁜 에코백을 증정한다. 

한편 2018 G-세라믹페어는 오는 11일까지 열리며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확인한다.
 

  • 0%
  • 0%


  • 코스피 : 2076.55하락 6.0315:30 11/21
  • 코스닥 : 695.72상승 4.9115:30 11/21
  • 원달러 : 1131.60상승 5.815:30 11/21
  • 두바이유 : 62.53하락 4.2615:30 11/21
  • 금 : 65.51하락 0.6615:30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