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빈우 득남, 두 아이 엄마됐다… "희망이 태어났어요"

 
 
기사공유
김빈우 득남. /사진=김빈우 인스타그램

배우 김빈우의 득남 소식이 전해졌다. 김빈우는 오늘(9일) 자신의 SNS에 “2018년 11월 8일 아침 9시 32분. 우리 희망이가 태어났어요. 잘 회복하겠습니다”라고 출산 소식을 알리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빈우와 아들이 함께 찍은 사진과 아들을 바라보는 김빈우의 모습이 담겨 있다. 갓 태어난 김빈우의 아들은 엄마와 붕어빵 이목구비를 자랑했다. 김빈우는 행복한 미소로 아들을 사랑스럽게 바라봤다.

앞서 김빈우는 2015년 일반인 남성과 결혼했고, 지난해 8월 딸을 출산했다. 또 올해 SNS를 통해 둘째 임신 소식을 알렸다.

한편 김빈우는 2001년 SBS 슈퍼모델 선발대회로 데뷔했고 MBC 드라마 '불새'와 KBS 2TV 아침드라마 '난 네게 반했어' '엄마도 예쁘다' MBC 아침드라마 '잘났어 정말' tvN '환상거탑' MBC 일일 드라마 '불굴의 차여사' 등에 출연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2.40상승 4.3418:03 11/16
  • 코스닥 : 690.18상승 8.818:03 11/16
  • 원달러 : 1128.50하락 0.718:03 11/16
  • 두바이유 : 66.76상승 0.1418:03 11/16
  • 금 : 66.49상승 1.118:03 11/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