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기아차, 청년 창업 지원 위해 뭉쳤다

 
 
기사공유

그린카, 기아차와 ‘청춘, 내일을 그리다 캠페인 시즌3 진행. /사진=그린카
카셰어링업체 그린카는 기아자동차와 청년 창업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청춘, 내:일을 그리다 시즌3’ 사회공헌 캠페인을 공동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청춘, 내:일을 그리다’는 고객이 그린카 카셰어링 서비스로 기아차 이용 시 주행거리에 따라 청년 창업 지원금이 자동으로 적립되는 사회공헌 캠페인다. 청년들의 내 일(My Job)과 내일(Tomorrow)을 응원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캠페인은 2017년 11월 시즌1을 시작으로 올해 3회째를 맞았다.

오늘(9일)부터 오는 12월16일까지 그린카 카셰어링 서비스로 기아자동차 차량을 이용하면 주행거리 1㎞당 50원씩 기부금이 적립된다. 캠페인 대상 차량은 모닝, 레이, 니로, 스포티지, K5 등 그린카에서 운영하는 기아차 전 차종이다.

목표 기부금액은 총 1억원이다. 적립된 기부금은 기아차와 그린피플(그린카 회원) 이름으로 청년 소셜벤처 창업가 지원을 위해 열매나눔재단에 기부된다.

김좌일 그린카 대표이사는 “지난 시즌2 캠페인의 기부금 지원을 받은 청년 창업자들이 사업활동을 활발히 이어가고 있다는 긍정적인 소식을 접하고 이번 시즌3 캠페인 추진을 결정하게 됐다”며 “대한민국 청춘들이 내일을 그려나갈 수 있는 밑거름을 마련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2.40상승 4.3418:03 11/16
  • 코스닥 : 690.18상승 8.818:03 11/16
  • 원달러 : 1128.50하락 0.718:03 11/16
  • 두바이유 : 66.76상승 0.1418:03 11/16
  • 금 : 66.49상승 1.118:03 11/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