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4인가족 김장비용 28만~35만원·· ·1년 새 13% '껑충'

 
 
기사공유
올해 김장 비용이 지난해보다 13% 가량 올랐다. 김장비용은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20%가량 저렴했다.

한국물가협회는 김장철을 앞둔 8~9일 서울과 인천, 부산, 대구 등 전국 6개 도시의 전통시장과 대형마트를 대상으로 김장용품 15개 품목의 가격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올해 4인 가족 기준 전국 전통시장의 김장비용 평균가격은 28만2250원으로 지난해 25만70원보다 12.9% 올랐다.

대형마트의 김장비용 평균가격도 지난해 30만9600원보다 14% 오른 35만2750원으로 나타났다. 배추, 무, 고춧가루, 새우젓, 대파 등 김장용품 15품목의 평균가격은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20% 가량 저렴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2.40상승 4.3418:03 11/16
  • 코스닥 : 690.18상승 8.818:03 11/16
  • 원달러 : 1128.50하락 0.718:03 11/16
  • 두바이유 : 66.76상승 0.1418:03 11/16
  • 금 : 66.49상승 1.118:03 11/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