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소윤과 열애설 휩싸인 키드밀리, 사실일까… 소속사 "사생활이라 확인 어려워"

 
 
기사공유
래퍼 키드밀리와 모델 최소윤 모습. /사진=키드밀리, 최소윤 인스타그램 캡처

래퍼 키드밀리(25·본명 최원재)가 모델 최소윤과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가 말을 아꼈다.

키드밀리 소속사 인디고뮤직 관계자는 4일 뉴스1에 "최소윤과 열애설은 아티스트 사생활 영역이라 확인이 어렵다"라고 조심스럽게 입장을 밝혔다.

앞서 온라인상에서는 키드밀리와 최소윤의 열애설이 제기됐다. 두 사람이 함께 찍은 사진을 각자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인스타그램에 올리며 '럽스타그램'을 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온 것. 그러나 소속사는 이에 대한 명확한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한편 키드밀리는 2016년 싱글 앨범 'TN'으로 데뷔했으며 최근 종영한 엠넷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에서 활약했다. 최소윤은 모델로 활동 중이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8.84상승 16.7318:03 12/19
  • 코스닥 : 672.08상승 12.4118:03 12/19
  • 원달러 : 1123.50하락 6.118:03 12/19
  • 두바이유 : 56.26하락 3.3518:03 12/19
  • 금 : 57.21하락 1.7118:03 12/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