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레이 ABL생명 사장, 설계사 3000명과 소통

 
 
기사공유
ABL생명은 순레이 사장이 지난 5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서부지역단 FC 170여명과의 만남을 끝으로 올해의 전국 ‘ABL 영업현장 로드쇼’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6일 밝혔다.

‘ABL 영업현장 로드쇼’는 순레이 사장을 비롯한 ABL생명의 영업 관련 임원들이 직접 전국 영업현장을 찾아 FC들에게 회사의 비전과 전략을 공유하고 이들의 의견을 청취해 정책에 반영함으로써 고객중심적 영업을 실현하고자 개최한 행사다.

올해 ‘ABL 영업현장 로드쇼’는 서울, 울산, 청주, 대전, 대구, 전주, 광주, 제주, 강릉, 인천 등 다양한 도시에서 총 18회 개최했다. 순레이 사장을 포함한 매회 평균 6명의 임원이 참석해 총 3000여명의 FC들과 소통했다. 이들이 올 한해 이동한 거리는 6411㎞로 서울에서 부산(325㎞)을 10번이나 왕복한 셈이다.

올해 마지막으로 열린 서부지역단 영업현장 로드쇼에서 순레이 사장은 7명의 임원과 함께 참석해 FC들과 2018년 성과와 현황을 공유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순레이 사장은 회사의 주요 지표 성과와 핵심전략을 소개하고 올해 남은 한 달간 현장에서 힘을 낼 수 있도록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순레이 사장은 "설계사 정착률과 보장성 상품 판매 비중이 지난해 대비 큰 폭으로 개선되는 등 여러 지표에서 긍정적인 성장세를 보였다"며 "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신상품 출시와 디지털 혁신 등을 통해 더 선진화된 영업환경 속에서 일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8.84상승 16.7318:03 12/19
  • 코스닥 : 672.08상승 12.4118:03 12/19
  • 원달러 : 1123.50하락 6.118:03 12/19
  • 두바이유 : 56.26하락 3.3518:03 12/19
  • 금 : 57.21하락 1.7118:03 12/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