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노사 임단협 최종 결렬… 파업 버튼 누르나

 
 
기사공유
KB국민은행 본점/사진=뉴스1
KB국민은행 노사의 임금단체협상이 결렬되면서 파행을 맞고 있다. 7일 금융권에 따르면 국민은행 노사는 지난 6일 임단협을 진행했으나 결국 최종 결렬됐다.

박홍배 KB국민은행 노조위원장은 "이미 10여차례 협상을 진행했지만 최종 결렬됐다"며 "70여가지가 합의되지 않았고 오늘 오후 중앙노동위원회에 조정을 신청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현재 노사는 ▲임금인상 ▲이익배분에 따른 보로금 지급 ▲미지급 시간 외 수당 지급 ▲중식시간 1시간 보장 ▲임금피크진입 시기 1년 연장을 두고 이견을 보이고 있다.  

노조는 임금을 산별합의 수준인 2.6% 인상과 함께 저임금직군은 5.2% 인상을 요구했으나 은행은 모두 2.6%를 인상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또 이익배분에 따른 보로금 지급도 300% 지급, 시간외 수당 계산을 PC온오프 기록과 시간외근무등록 기록 차이에 따라 시간외 수당을 지급하라고 주장했다.

박홍배 위원장은 "직원들이 시간을 기록하는 단말기를 작동시켜서 시간 외 근무를 진행했다는 입장이지만 사측에서 제시한 기록과 직원들이 인지하고 있는 시간과 차이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밖에도 임금피크제 진입 이연, 핵심성과지표(KPI ) 제도 개선 등 주요 안건에서 이견을 보인 것으로 확인됐다. 국민은행 노조는 7일 중앙노동위원회에 조정을 신청할 계획이다. 양측이 중노위가 내놓은 조정에 합의하지 못하면 이달 말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통해 파업 수순을 밟게 된다.

지난해 국민은행 노사는 임단협에서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파업 위기까지 갔다가 지난 2월 중노위 조정으로 합의한 바 있다. 올해도 국민은행 노사가 임단협을 최종 결렬하면서 또 다시 파업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노조는 중노위 조정회의에서 합의점을 찾지 못할 경우 대의원대회에서 파업 안건을 올릴 계획이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3.17하락 22.5915:16 12/10
  • 코스닥 : 670.99하락 14.3415:16 12/10
  • 원달러 : 1126.90상승 7.115:16 12/10
  • 두바이유 : 61.67상승 1.6115:16 12/10
  • 금 : 58.39하락 1.4615:16 12/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