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광희 제대 "'무한도전' 멤버들 보고싶었다, 종영 아쉬워"

 
 
기사공유
황광희 제대. 가수 황광희(30)가 7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전역신고를 마친 뒤 팬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전역을 명 받았습니다" 

그룹 제국의아이들 출신 황광희(30)가 7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21개월 현역 복무를 마치고 전역했다.

이날 오전 서울 동작구 현충로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황광희는 군복을 입은 채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그는 "병장 황광희 전역합니다. 충성"이라며 전역 인사를 했다.

황광희는 "많은 분들이 나를 기다릴 거라고 생각 못했는데 어제, 그제 많은 분들이 보고 싶었다고 응원하는 말씀을 해주셔서 감사하다. 밝고 건강한 웃음으로 힘을 드리는 광희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함께 군생활을 한 인연들에게도 감사하다. 남은 연말 따뜻하고 건강하게 보내라. 기다려주신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군대에서 누구를 보고 싶었냐는 질문에 "'무한도전' 멤버들이 보고 싶었다"며 "종영은 아쉽지만 감독님, 형들이랑 연락하기로 해 괜찮다"고 말했다. 또한 군대에서 가장 보고 싶었던 걸그룹으로 블랙핑크를 꼽으며 제니의 '솔로' 퍼포먼스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으로 곧바로 예능에 복귀하는 황광희는 "앞으로 여러 예능에서 재미있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전지적 참견 시점' 외에 출연하고 싶은 예능이 있는지 묻는 질문에 "섭외 오면 하겠다"며 의욕을 내비쳤다. 

한편 황광희는 지난해 3월 현역으로 입대한 뒤 군악대 군악병으로 복무했다. 그는 1년9개월의 군생활을 마치고 병장으로 만기 제대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1.88하락 23.8815:19 12/10
  • 코스닥 : 671.02하락 14.3115:19 12/10
  • 원달러 : 1126.90상승 7.115:19 12/10
  • 두바이유 : 61.67상승 1.6115:19 12/10
  • 금 : 58.39하락 1.4615:19 12/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