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연립·단독주택, 10월 '전월세전환율' 상승률 전국 최고

 
 
기사공유
지난 10월 광주지역 연립다세대·단독주택 전월세전환율은 전월보다 하락한 반면 전남은 상승한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전남지역 연립다세대·단독주택 전월세전환율 상승률은 전국 최고를 기록했다.

7일 한국감정원이 2018년 10월 신고 기준 실거래정보를 활용해 전월세전환율을 산정한 결과 6.2%로 전월과 동일한 전환율을 기록했다.

유형별로 아파트는 4.7%, 연립다세대주택 5.8%, 단독주택 7.6% 순으로 조사됐다.

전월세전환율은 전세금을 월세로 전환할 때 적용되는 비율로, 이 비율이 높으면 전세에 비해 상대적으로 월세 부담이 높다는 의미이며 낮으면 반대이다.

광주 주택종합 전월세전환율은 7.0%로 전월과 동일했고, 아파트도 5.3%로 전월과 같았다.

하지만 연립다세대주택은 6.8%로 전월보다 0.1% 하락했고, 단독주택도 9.3%로 전월대비 0.2% 하락했다.

전남지역 주택종합 전월세전환율은 7.7%로 전월과 같았고, 아파트도 7.4%로 전월과 동일해 여전히 전국에서 가장 높은 전월세전환율을 기록했다. 

특히 연립다세대주택 전월세전환율은 8.8%로 전월대비 2.3% 상승해 전국 최고의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단독주택 전월세전환율도 9.5%로 전월대비 0.2% 상승해 제주와 함께 전국 최고의 상승률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월세전환율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정보시스템 R-ONE(www.r-one.co.kr) 또는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스마트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0%
  • 0%


  • 코스피 : 2045.58하락 30.1814:40 12/10
  • 코스닥 : 668.77하락 16.5614:40 12/10
  • 원달러 : 1125.70상승 5.914:40 12/10
  • 두바이유 : 61.67상승 1.6114:40 12/10
  • 금 : 58.39하락 1.4614:40 12/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