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투-삼일PwC 회계법인, 법인 자산관리 MOU 체결

 
 
기사공유
이도신 삼일PwC 회계법인 파트너(왼쪽)와 정무연 신한금융투자 IPS 본부장이 법인 자산관리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사진=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는 삼일PwC 회계법인 CF본부와 법인 자산관리 컨설팅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국내 최대 회계법인인 삼일PwC 회계법인의 CF본부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인수합병(M&A) 활성화를 위한 지원센터로 지정돼 중견, 중소기업에 특화된 법인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최근 중견·중소기업 오너의 가업승계를 위해 상속 및 증여 목적의 매각, 사업 확장 등에 따른 인수합병, 매각자금의 자산운용과 부동산매매, 인수자금 조달 등의 니즈가 증가하는 추세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보다 다양한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정무연 신한금투 IPS본부 본부장은 “신한금투의 차별화된 자산관리 노하우와 삼일회계법인의 법인컨설팅 경험을 결합해 고객들에게 실질적 혜택을 줄 수 있는 법인 자산관리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9.38하락 26.1718:01 12/14
  • 코스닥 : 666.34하락 15.4418:01 12/14
  • 원달러 : 1130.80상승 7.418:01 12/14
  • 두바이유 : 60.28하락 1.1718:01 12/14
  • 금 : 59.67상승 0.8618:01 12/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