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미리 퇴출 청원… '강남스캔들' 하차? "논의없다"

 
 
기사공유
견미리 퇴출 청원. /사진=강남스캔들 방송캡처

배우 견미리의 남편 이모씨가 주가 조작으로 실형 선고를 받은 가운데, 견미리의 방송 퇴출을 요구하는 '국민청원'이 등장했다. 홈쇼핑 출연으로 시작된 논란은 그가 출연 중인 SBS '강남스캔들'로 옮겨 붙었다.

SBS 관계자는 오늘(7일) 뉴스1을 통해 "견미리씨의 하차 여부에 대해서 제작진이 논의를 하고 있지 않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추이를 지켜보겠다는 입장"이라고 덧붙였다.

견미리의 방송 출연 논란은 지난 4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견미리의 홈쇼핑 출연이 불편합니다'는 청원글이 게재되면서 시작됐다. 청원자는 "(견미리가)남편의 주가 조작에 대해 모른 척 방관한 채 사과 한 마디도 없이 홈쇼핑에 나와 화장품을 팔고 있다"며 "견미리의 홈쇼핑 방송 퇴출을 청원한다"고 주장했다.

현재 견미리는 SBS 아침 드라마 '강남스캔들'에 출연 중이며 홈쇼핑에서 자신의 이름을 건 화장품을 판매하는 등의 활동을 진행 중이다.

앞서 견미리의 남편 이모씨는 코스닥 상장사 A사의 주가를 조작해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로, 지난 11월 2일 1심에서 징역 4년 벌금 25억원의 실형을 선고 받았다. 당시 재판부는 "이씨는 자신의 처인 견씨가 실제로 유상증자에 참여하지 않음에도 견씨 명의로 유상증자에 참여하거나 투자자를 모집하는 등 이 사건 범행 전반을 기획 실행하는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했다"고 밝혔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9.42하락 16.1309:53 12/14
  • 코스닥 : 673.24하락 8.5409:53 12/14
  • 원달러 : 1126.90상승 3.509:53 12/14
  • 두바이유 : 61.45상승 1.309:53 12/14
  • 금 : 58.81하락 0.4209:53 12/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