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율, 드라마 '빅이슈' 캐스팅… 취재기자 장혜정 연기

 
 
기사공유
배우 신소율이 수목드라마 ‘빅이슈’ (극본 장혁린, 연출 이동훈)에 장혜정 역으로 출연한다.
/사진=모먼트 엔터테인먼트

신소율의 소속사 모먼트엔터인먼트는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발굴의 연기력을 선보였던 신소율이 SBS 수목드라마 빅이슈에 장혜정 역으로 캐스팅되어 또 한번 색다른 연기변신을 예고하고 있다” 라며 드라마 합류 소식을 밝혔다.

‘빅이슈’는 매주 한 건의 스캔들을 쫓는 기자들의 흥미진진한 파파라치 에피소드를 그린 성공 스토리의 드라마이다.

​‘보스를 지켜라’ ‘신의 선물 – 14일’ 등을 연출한 이동훈 감독과 ‘리셋’ ‘용팔이’ ‘The K2’ 등을 집필한 장혁린 작가가 함께 한다.

신소율은 방송예능 작가 출신으로 몸담았던 방송가의 인맥을 통해 뒷얘기를 캐내는 취재기자 팀장 장혜정 역할을 맡았다.

한편, 빅이슈는 '황후의 품격'의 후속 작품으로 내년 2월 방송 예정이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7.10하락 0.5218:01 03/20
  • 코스닥 : 749.76상승 0.8518:01 03/20
  • 원달러 : 1130.40하락 0.218:01 03/20
  • 두바이유 : 67.61상승 0.0718:01 03/20
  • 금 : 67.63상승 0.3118:01 03/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