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다 김선생, ‘가락떡볶이’ 출시 4개월 만에 20만 그릇 돌파! – 효자메뉴 등극

 
 
기사공유
프리미엄 김밥 브랜드 바르다김선생이 지난 8월 중순께 내놓은 ‘가락떡볶이’가 출시 4개월 만에 판매량 20만 그릇을 돌파하며 효자메뉴로 등극했다.

가락떡볶이는 바르다김선생이 처음 선보였던 떡볶이 메뉴로, 브랜드의 주 메뉴인 김밥과 찰떡궁합을 이룰 수 있는 차기 스테디셀러를 겨냥한 제품이다.

/ 바르다김선생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앞서 가락떡볶이는 출시 직후 열흘 만에 1만 그릇이 넘게 팔리는 기염을 토하며 출시 초기부터 인기를 보인 바 있다. 이로써 올 하반기 전체 가맹점의 평균 영업매출을 지난해 하반기 대비 5% 이상 끌어올리는데 기여를 하기도 했다.

분식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바르다김선생'은 푸짐하고 먹음직스러운 비주얼과 함께 익숙하면서도 새로운 것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었던 점을 가락떡볶이의 인기 요인으로 보고 있다.

바르다김선생 관계자는 “가락떡볶이의 성공으로 본사와 가맹점들이 자신감을 얻었다”며 “2019년에도 가맹점주들을 위해 운영에 도움이 되고 인기를 끌 수 있는 히트메뉴를 지속적으로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4.78상승 26.0718:01 06/19
  • 코스닥 : 717.71상승 2.8518:01 06/19
  • 원달러 : 1176.10하락 9.718:01 06/19
  • 두바이유 : 62.14상승 1.218:01 06/19
  • 금 : 59.92하락 0.8218:01 06/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