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연기대상] 감우성·김선아 공동 '대상'…베스트커플상까지 2관왕

 
 
기사공유
배우 감우성(위)과 김선아.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배우 감우성과 김선아가 '2018 SBS 연기대상' 대상을 공동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는 '2018 SBS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감우성과 김선아는 지난 4월 종영한 '키스 먼저 할까요?'로 베스트커플상에 이어 공동대상을 거머쥐었다. 

김선아는 "1월 1일부터 큰 선물을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옆에서 예지원씨가 울었는데 촬영할 때도 그랬다. 항상 저만 보면 울었는데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어 감독, 작가 등 스태프의 이름을 거론하며 고마움을 내비쳤다. 

김선아는 또 "지금까지 했던 역할보다 어려웠다. 그래서 고민했고 어려워서 밤 새고 잠을 못 잔 적도 많았다. 조금 한계에 부딪혔던 작품이기도 하다"며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밖에 안 들었다. 이런 작품 할 수 있게 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너무 떨려서 잘 모르겠다. 다음에 받으면 저도 양세종씨처럼 다시 (짧게) 하도록 하겠다"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감우성은 "둘이 받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바람대로 돼서 다행이다"라며 "2018년 한 해는 뜻깊었다. '키스 먼저 할까요?' 팀을 만난 게 가장 행운이었다"라고 밝혔다. 

또 그는 "오늘만큼은 해 뜰 때까지 우리 팀들과 있을 것"이라고 해 이목을 끌었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