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드라 오 누구?…골든글로브 한국어 수상소감 '눈길'

 
 
기사공유
산드라 오. /사진=로이터

할리우드 배우 산드라 오가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한국어 수상 소감을 전했다.

산드라 오는 지난 6일(현지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베벌리힐스 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76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TV드라마 부문의 여우주연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산드라 오는 미국 BBC 아메리카에서 방영된 '킬링이브'에서 이브 역할을 맡아 여우주연상을 차지했다. '킬링 이브'는 권태에 빠진 여자가 사이코패스 킬러와 쫓고 쫓기는 추격전을 그린 드라마다. 

산드라 오는 여우주연상 수상자로 호명되자 "오늘 밤 이 무대에 서는 것이 두렵지만 여러분을 바라보고 변화의 순간을 지켜보고 싶었다"며 "지금 이 순간만큼은 진짜다"라고 말했다. 이어 한국말로 "엄마, 아빠 사랑해요"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1971년생인 산드라 오는 캐나다 이민 2세인 한국계 할리우드 배우다. 그는 미국 ABC 인기 드라마 '그레이 아나토미'를 통해 대중들에게 이름을 알렸다. 이밖에도 '눈먼 자들의 도시', '프린세스 다이어리' 등 다수의 영화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한편 산드라 오는 이번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공동 사회자로 나서기도 했다. 아시아 배우로서는 최초로 사회까지 맡아 눈길을 모았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4.28상승 17.2218:03 01/18
  • 코스닥 : 696.34상승 9.9918:03 01/18
  • 원달러 : 1121.90하락 0.618:03 01/18
  • 두바이유 : 62.70상승 1.5218:03 01/18
  • 금 : 61.12상승 1.0918:03 0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