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랜차이즈 외식업 평균수명 5년 11개월

 
 
기사공유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의 평균 영업기간이 7년2개월로 나타났다. 외식업의 경우 5년11개월로 3대 업종군(외식, 도소, 서비스) 중 가맹본부의 수명이 가장 짧은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9일 상가정보연구소가 공정거래위원회 가맹사업정보제공시스템을 분석한 결과, 2018년 현재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의 평균 영업기간은 △도소매 10년 10개월 △서비스 7년 6개월 △외식 5년 11개월 순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상담모습, 월드전람이 주관하는 '제51회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SETEC'는 오는 3월 21일(목)부터 진행된다. (사진=강동완 기자)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외식업 세부업종 가운데 기타 외국식(4년 9개월), 일식(4년 10개월), 서양식(4년 11개월)은 평균 영업기간이 5년 미만으로 짧았다. 아이스크림·빙수(8년 4개월), 패스트푸드(7년 3개월), 치킨(7년), 피자(7년) 등은 상대적으로 영업기간이 긴 것으로 집계됐다.

서비스 업종 중에서는 배달(2년 6개월), 임대(2년 11개월), PC방(4년 4개월), 반려동물 관련(4년 9개월) 순으로 가맹본부의 영업기간이 짧게 나타났다. 반면 약국(20년 3개월), 이사(13년 11개월), 자동차 관련(11년 3개월)은 평균적으로 10년 이상으로 영업기간이 길었다.

도소매의 경우 종합소매점(17년 4개월), 화장품(16년 9개월), 편의점(12년 9개월)의 수명이 긴 것으로 나타났고 의류·패션(6년 2개월)이 가장 짧았다.

상가정보연구소 이상혁 선임연구원은 "경기 및 업황 악화, 경쟁 심화로 인해 프랜차이즈의 생존이 여의치 않은 상황"이라며 "특히 창업자나 상가 임대인들의 경우 업종 선택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5.24하락 0.8610:54 01/17
  • 코스닥 : 691.99하락 1.3910:54 01/17
  • 원달러 : 1121.00상승 0.910:54 01/17
  • 두바이유 : 61.32상승 0.6810:54 01/17
  • 금 : 60.15상승 1.5210:54 01/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