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V 바이러스 뭐길래?… 대구 산후조리원서 신생아 20명 감염

 
 
기사공유
지난 7일 오후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가 발병한 대구의 한 산후조리원 건물 승강기 내부에 면회객 통제와 마스크 착용에 대한 안내문이 붙어 있다. /사진=뉴스1

지난 7일 대구의 한 산후조리원에서 첫 신고된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 감염 신생아가 사흘만에 20명으로 늘었다.

10일 대구시와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날(9일)까지 RSV 감염 신생아 중 7명은 퇴원하거나 외래진료를 받고 있으며 13명은 입원 치료 중이다.

대구시와 보건당국은 RSV 최대 잠복기인 오는 14일까지 이 산후조리원을 거쳐간 산모와 신생아, 종사자 등 170여명을 대상으로 호흡기 증상을 조사할 예정이다.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는 RSV에 의해 발생하는 급성호흡기감염증이다. RSV 감염증은 인두염 등 주로 상기도감염으로 나타나지만 영유아나 면역저하자, 고령자에서는 모세기관지염이나 폐렴 등 하기도 감염을 일으킬 수 있어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RSV 감염증에 걸리면 콧물, 기침, 재채기, 발열, 천명음, 호흡곤란 등이 나타난다. 처음 감염된 영유아 중에는 모세기관지염이나 폐렴으로 진행하는 경우가 있고 일부는 입원이 필요한 경우도 있다. 입원하는 환자는 생후 6개월 이하가 대부분이다.

RSV 감염증은 감염된 사람이 기침이나 재채기 또는 대화할 때 침방울을 통해 바이러스가 전파된다. 또 감염된 사람과 직접적인 접촉 또는 바이러스로 오염된 물품을 만진 손으로 눈·코·입 주위 등을 만졌을 때 RSV 감염증에 감염될 수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매년 10월부터 다음해 3월까지 주로 발생한다. RSV 감염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손씻기를 자주하고 씻지 않은 손으로 눈·코·입을 만지지 않도록 해야 한다.

특히 영유아는 쇼핑몰처럼 사람이 많은 곳에 가지 않도록 하고 컵, 식기, 장난감 등 개인물품을 다른 사람들과 함께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4.28상승 17.2215:30 01/18
  • 코스닥 : 696.34상승 9.9915:30 01/18
  • 원달러 : 1121.90하락 0.615:30 01/18
  • 두바이유 : 61.18하락 0.1415:30 01/18
  • 금 : 60.03하락 0.1215:30 0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