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천후 변수도 공공건설 공사기간에 포함

 
 
기사공유
앞으로는 각종 악천후 변수도 공공건설 공사기간에 포함된다. /사진=뉴스1 황기선 기자
앞으로 근로자 휴식시간과 악천후에 따른 변수도 공공건설 공사기간 산정에 포함된다.

11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근로시간 단축 등 건설환경 변화를 반영한 ‘공공 건설공사 공사 기간 산정기준’을 마련해 3월1일부터 시행한다.

신설 기준에는 공공 건설공사의 공사 기간 산정 시 준비 기간과 작업일 수, 정리 기간을 포함토록 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작업일수 산정 때는 시설물별 작업량에 건설근로자의 충분한 휴식 시간을 반영해야 한다. 또 폭염·미세먼지 등 악천후에 따른 부실시공을 막기 위해 기후변수에 따라 공사가 힘든 날도 공사기간 산정에 반영된다.

이밖에 대형공사나 특정 공사는 사전에 발주청의 기술자문위원회나 지방건설기술심의위원회의 적정성 심의를 받도록 했다.

건설공사 입찰 현장 설명회에서도 공사 기간 산출근거와 용지보상, 문화재 발굴에 따른 공사 기간 영향 요소를 명시해 입찰참가자에게 공사 기간에 관한 충분한 정보를 제공해야 한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90.50하락 10.5318:01 04/25
  • 코스닥 : 750.43하락 7.3918:01 04/25
  • 원달러 : 1160.50상승 9.618:01 04/25
  • 두바이유 : 74.57상승 0.0618:01 04/25
  • 금 : 73.67하락 0.118:01 04/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